주메뉴 바로가기
꿈을 향해 도전하는 아름다운 젊음, 개척하는 대학 도전하는 대학 국립안동대학교

솔뫼마당 SOLMOE PLAZA

  • 공지사항
    • 전체보기
    • 솔뫼인
    • 학사안내
    • 행사안내
    • 일반행정
    • 취업정보
    • 학교소식
  • 자유게시판
    • 학생게시판
    • 교직원게시판
    • 포토갤러리
    • 제안방
    • 건의함
  • 정보게시판
    • 솔뫼장터
    • 분실물센터
    • 자취/하숙
    • 공모전/행사
    • 오늘의 식당메뉴
    • 건강정보
    • 구인정보
    • 학교주변정보
  • 마음을 열어주는 글
  • 청렴정책 및 규정안내

 마음을 열어주는 글

힘들고 외로울때 힘이 되는 글이 있습니다.

홈 > 솔뫼마당 > 마음을 열어주는 글
마음을 열어주는 글 선택글 세부 내용

나이가 들면 연애가 어려워지는 이유

작 성 자 이상혁
등 록 일 2017/04/27 조 회 347
나이가 들수록
연애가 어려워지는 이유는 딱 한 가지다.
상대도 나도 너무 약아졌다는 것이다.
이미 사랑도 해 볼 만큼 해봤고
거기에 온 마음을 쏟아 부었지만
결국에는 아무것도 아닌 것이 되어버렸고
그래서 연애는 더 이상 꼭 하고 싶은 무언가가 아니라
할 수 있음 좋고, 아니라도 별 수 없고가 되어버린다.

마음을 다 주지 않고도 사랑하는 법을 알게 되었고
심각하지 않게, 편하게 연애를 하는 법도 배웠다.
그래서 설사 마음에 드는 누군가를 발견한다 하더라도
크게 동요하지 않는다.
다행스럽게 연애를 할 수 있으면 좋겠지만
그렇지 않고 스쳐 지나간다 하더라도
금방 잊을 수 있다는 걸 알기 때문이다.

너아니면 안될 것 같은 사람도 별로 없고
너 아닌 다른 누군가가 이 자리에 있어도 상관이 없다.
그냥 연애를 하고 있고, 그래서 누군가가 내 옆에 있으면
그만이다.
닳고 닳은 마음에
더 이상 순수한 열정 같은건 없다.
그냥 욕망이 있고 욕망의 분출만 존재한다.

마치 교통사고처럼 어쩔 수 없이
쿵 하고 다가오는 연애는 기대도 하지 않는다.
이쪽에서 적당한 신호를 보내고
저 쪼에서 그 에 적합한 반응만 보인다면
그날로도 바로 연인이 될 수 있다.

밀지도 당기지도 않는다.
그것마저 귀찮기 때문이다.
그것 말고는 해야 할 일, 신경써야 할 것이 태산이다.
연애 같은 것에 마음을 빼앗기기에는
너무 많은 걸 알고 있다.

벼르고 벼르다가 겨우 하는 고백 대신
그냥 한 번 떠본다.
떠지면 좋은 거고, 떠지지 않는다 해도
별로 창피할 것은 없는 정도의 시도만 한다.

나이가 들수록
점점 이렇게 그냥 한 번 들이밀고 보는 사람들이 많아진다.
아무도 연애를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는다.
연애가 미칠 영향은 이미 정해져 있다.
그것 이상은 허락하지 않는다.
왜냐하면 다치고 싶지도 않고 마음을 쓰고 싶지도 않으니까

20대의 사랑이 라면 끓이기라면
30대를 넘어 선 사랑은 컵라면 끓이기다.
아무도 3분을 넘겨서 뚜껑을 열지 않는다.
그리고 모두들 딱 3분만 기다린다.
그 3분어치의 노력 딱 그 정도만한다.

왜 나를 사랑하냐는 질문 같은건 정말 받고 싶지 않지만
만약 상대가 그런 질문을 하면 답한다.
나랑 잘 맞으니까
하지만 뭐가 어떻게 잘 맞는지는 끝내 설명하지 못한다.
왜냐면 자신도 모르니까.
그대신 이런 말을 덧붙인다.
만나면 편하고 좋고... 뭐

예전에는 오랫동안 노력해야 했던 일들이
이제는 한 순간에 다 이루어진다.
사랑하는 사람이라기 보다는 그냥 옆에 있는 사람
요즘 만나는 사람이라는 말이 서로에게 더 잘 어울린다.

헤어질때도 눈물 콧물 다 짜내는 대신
그냥 어느 날 갑자기 멀어진다.
연락이 뜸하기 시작하면 그 신호를 대번 알아차려야 한다.
그렇지 못하고 왜 그러냐고 묻기 시작하면
나이가 몇인데 순진한 척 하냐고 말한다.

우리는 약을만큼 약았고
또 닳을 만큼 닳았다.
그래서 연애도 약았고 닳았다.
그리고 매우 손쉬워져 버렸다.

이제 아무도 제대로 된,
그리고 어려운 연애는 하지 않으려고 한다.
그러면서 외로운건 참지 못한다.

사랑한다는 마도
아무 마음 없이 참 잘도 하게 되어버렸다.
왜냐하면,
사랑이 아무것도 아니라고 생각하게 되었기 때문이다.

사랑.
살면서 겪는 수많은 일들 중 정말 별거 아닌 일.

그런데 그런 사랑을 해서
우린 얼마나 행복한 것일까?
쉽게 내뱉는 만큼 쉽게 주어담을 수 있고
아닌가? 싶으면 금방 뒤돌아 설 수 있는
그게 사랑이 맞기는 하나?

사랑할 때 알아야 할 것들 중에서

따스한 봄날 카카오 스토리에 올라온 글귀를 적어 봅니다.
여러분들은 어떤가요??
나이가 들면 연애가 어려워진다는게 공감이 가시나요?

사랑은 원래 아낌없이 주는 것
대가를 바라지 않는 것이라는 말을 들은 것 같아요.
다시 말하면 어머님께서 아이들에게 주는
아무 대가도 없이 늘 아낌없이 주는 것
이것이 사랑인 듯 한대요.

하지만 타인과 사랑을 할 때는 어느 순간
나는 이만큼 해주었는데, 너는 나한테 왜 이래?
라는 시기가 오는 듯 해요.
이것은 기대가 큰만큼 실망이 큰 경우? 같은데 ㅎㅎ
원래 사랑은 이 모든 것을 아울르는 위대한 것인제 말이지요.

기대가 아닌 정말로 사랑해서
무엇을 주어도 아깝지 않은
단지, 내가 주는 것만으로 행복해지는
아낌없이 줄 수 있음에 감사한
그런 사랑이 되기를 바래봅니닷 ^^

사랑할 때 마음만은 어릴 때
그 시절 그 마음으로~
라온이 가득하길
목록
코멘트 작성 [한글 120자 (255 byte)]
댓글 리스트
댓글 작성자 댓글 내용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어머니의 섬
다음글 등산과 인생
담당자정보
담당부서 :
 
전화번호 :
 
QUICKMENU
종합정보시스템
강의지원시스템
Smart-LMS
그룹웨어시스템
인쇄하기

문서의 제일 위로 이동 접속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