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꿈을 향해 도전하는 아름다운 젊음, 개척하는 대학 도전하는 대학 국립안동대학교

솔뫼마당 SOLMOE PLAZA

  • 공지사항
    • 전체보기
    • 솔뫼인
    • 학사안내
    • 행사안내
    • 일반행정
    • 취업정보
    • 학교소식
  • 자유게시판
    • 학생게시판
    • 교직원게시판
    • 포토갤러리
    • 제안방
    • 건의함
  • 정보게시판
    • 솔뫼장터
    • 분실물센터
    • 자취/하숙
    • 공모전/행사
    • 오늘의 식당메뉴
    • 건강정보
    • 구인정보
    • 학교주변정보
  • 마음을 열어주는 글
  • 청렴정책 및 규정안내

 마음을 열어주는 글

힘들고 외로울때 힘이 되는 글이 있습니다.

홈 > 솔뫼마당 > 마음을 열어주는 글
마음을 열어주는 글 선택글 세부 내용

인연은 한 번밖에 오지 않는다.

작 성 자 이상혁
등 록 일 2017/04/21 조 회 204
인연을 소중히 여기지 못했던 탓으로
내 곁에서 사라지게 했던 사람들.

한때 서로 살아가는 이유를 깊이 공유했으나
무엇 때문인가로 서로를 저버려
지금은 어디에 있는지도 모르는 사람들.

관계의 죽음에 의한
아픔이나 상실로 인해
사람은 외로워지고 쓸쓸해지고
황폐해지는 것은 아닌지.

나를 속이지 않으리라는 신뢰,
서로 해를 끼치지 않으리라는
확신을 주는 사람이 주변에 둘만 있어도
살아가는 일은 덜 막막하고 덜 불안할 것이다.

마음 평화롭게 살아가는 힘은
서른이 되면 혹은 마흔이 되면
저절로 생기는 것이 아니라
내일을 자신의 일처럼 생각하고
내 아픔과 기쁨을 자기 아픔과 기쁨처럼
생각해주고 앞뒤가 안 맞는 이야기도 들어주며
있는 듯 없는 듯, 늘 함께 있는 사람의 소중함.

그것이 온전한 사랑이라는 생각을 알고 있는
사람들만이 누리는 행복이었다는 생각이 든다.

언제나
인연은 한 번 밖에 오지 않는다는
생각을 하며 살았더라면 그랬더라면
지난날 내 곁에 머물렀던 사람들에게
상처를 덜 주었을 것이다.

결국 이별할 수밖에 없는 관계였다 해도
언젠가 다시 만났을 때, 시의 한 구절처럼
우리가 자주 만난 날들은 맑은 무지개 같았다고
말할 수 있게 이별했을 것이다.

진작, 인연은
한번밖에 오지 않는다고
생각하며 살았더라면

신경숙, <인연은 한번밖에 오지 않는다> 중에서
목록
코멘트 작성 [한글 120자 (255 byte)]
댓글 리스트
댓글 작성자 댓글 내용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등산과 인생
다음글 너는 나에게 상처를 줄 수 없다
담당자정보
담당부서 :
 
전화번호 :
 
QUICKMENU
종합정보시스템
강의지원시스템
Smart-LMS
그룹웨어시스템
인쇄하기

문서의 제일 위로 이동 접속통계